즐겨찾기추가
  • 구동아 사이버문화센터
  • 홈으로
  • 구분라인
  • 상담게시판
 
오디오 입문 (완벽한 초보자..
쉽게 배우는 강아지 아로마..
명심보감으로 배우는 한문문..
명심보감으로 배우는 한문문..
내 손안의 하모니카 : 실전..
커뮤니티 홈으로
출석체크
가입인사
라임게시판
강의질문있어요
수강후기
포인트 안내및순위
커뮤니티
 
 
취나물
 
 
내 손안의 하모니카 :..
자신감 UP! 성공 스피..
바둑입문편
클래식 기타의 모든 것..
공광규의 시창작데이트..
 
 
명심보감으로 배우는 ..
훌쩍 떠나보는 역사여..
노래로 배우는 우쿨렐..
훌쩍 떠나보는 역사여..
기초 필수 영문법
  고객센터 : 02-782-7820
 
강사초빙
제휴 및 홍보
회사소개
> 주간문화생활 > 도서
82년생 김지영
 
조남주
한국소설
   
 
공포, 피로, 당황, 놀람, 혼란, 좌절의 연속에 대한 한국 여자의 인생 현장 보고서!

문학성과 다양성, 참신성을 기치로 한국문학의 미래를 이끌어 갈 신예들의 작품을 엄선한 「오늘의 젊은 작가」의 열세 번째 작품 『82년생 김지영』. 서민들의 일상 속 비극을 사실적이면서 공감대 높은 스토리로 표현하는 데 재능을 보이는 작가 조남주는 이번 작품에서 1982년생 ''김지영 씨''의 기억을 바탕으로 한 고백을 한 축으로, 고백을 뒷받침하는 각종 통계자료와 기사들을 또 다른 축으로 삼아 30대를 살고 있는 한국 여성들의 보편적인 일상을 완벽하게 재현한다.

슬하에 딸을 두고 있는 서른네 살 김지영 씨가 어느 날 갑자기 이상 증세를 보인다. 시댁 식구들이 모여 있는 자리에서 친정 엄마로 빙의해 속말을 뱉어 내고, 남편의 결혼 전 애인으로 빙의해 그를 식겁하게 만들기도 한다. 이를 이상하게 여긴 남편이 김지영 씨의 정신 상담을 주선하고, 지영 씨는 정기적으로 의사를 찾아가 자신의 삶을 이야기한다. 소설은 김지영 씨의 이야기를 들은 담당 의사가 그녀의 인생을 재구성해 기록한 리포트 형식이다. 리포트에 기록된 김지영 씨의 기억은 ‘여성’이라는 젠더적 기준으로 선별된 에피소드로 구성된다.

1999년 남녀차별을 금지하는 법안이 제정되고 이후 여성부가 출범함으로써 성평등을 위한 제도적 장치가 마련된 이후, 즉 제도적 차별이 사라진 시대에 보이지 않는 방식으로 존재하는 내면화된 성차별적 요소가 작동하는 방식을 보여 준다. 지나온 삶을 거슬러 올라가며 미처 못다 한 말을 찾는 이 과정은 지영 씨를 알 수 없는 증상으로부터 회복시켜 줄 수 있을까? 김지영 씨로 대변되는 ‘그녀’들의 인생 마디마디에 존재하는 성차별적 요소를 핍진하게 묘사하고 있다.
 
1978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이화여대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PD수첩」 「불만제로」 「생방송 오늘아침」 등 시사교양 프로그램 작가로 10년 동안 일했다. 2011년 장편소설 『귀를 기울이면』으로 문학동네소설상을, 2016년 장편소설 『고마네치를 위하여』로 황산벌청년문학상을 수상했다.
 
그 이후로도 이상한 징후들은 조금씩 있었다. 평소에는 쓰지도 않는 귀여운 이모티콘을 잔뜩 섞어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고, 분명 김지영 씨의 솜씨도 취향도 아닌 사골국이나 잡채 같은 음식을 만들기도 했다. 정대현 씨는 자꾸만 아내가 낯설어졌다. 아내가, 2년을 열렬히 연애하고 또 3년을 같이 산, 빗방울처럼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눈송이처럼 서로를 쓰다듬었던, 자신들을 반씩 닮은 예쁜 딸을 낳은 아내가, 아무래도 아내 같지가 않았다. --- p.14

“얘, 너 힘들었니? “
순간 김지영 씨의 두 볼에 사르르 홍조가 돌더니 표정이 부드러워지고 눈빛은 따뜻해졌다. 정대현 씨는 불안했다. 하지만 화제를 돌리거나 아내를 끌어낼 틈도 없이 김지영 씨가 대답했다.
“아이고 사부인, 사실 우리 지영이 명절마다 몸살이에요.”
잠시 아무도 숨을 쉬지 않았다. 거대한 빙하 위에 온 가족이 앉아 있는 것 같았다. --- p.17

“은영 아빠가 나 고생시키는 게 아니라 그냥 우리 둘이 고생하는 거야. 미안해하지 않아도 되니까 혼자 이 집안 떠메고 있는 것처럼 앓는 소리 좀 하지 마. 그러라고 한 사람도 없고, 솔직히, 그러고 있지도 않잖아.” --- p.32
인터넷 문고 yes24
이름(닉네임)
속이 답답해지는 현실을 가감없이 적어낸 수준. 공기처럼 드리워져 피할 수도 없는, 특정 성별로 살아간다는 것에 대한 무력감이 잘 드러나 있다. 언제 17.08.01 10:44
우리는 당연한 듯이 그렇게 살아왔던 것 같아...그것이 삶의 일부분인듯... 하지만 그것은 아니었고 수정해야 할 삶의 일부분인것이었다. 지금도 조금씩 사회에서 또는 가정에서 변화되고 있지만 고질적인 문제는 그대로 남아있는것 같아.... 김성연 17.07.16 18:20
 
 
 
2018년 11월2주
1 수미네 반찬 김수미 생활요리
2 골든아워 이국종 한국에세이
3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8 설민석,스토리박스 학습만화
4 우리가 보낸 가장 긴 밤 이석원 한국 에세이
5 돌이킬 수 없는 약속 야쿠마루 가쿠 추리소설
6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 백세희 에세이 2
7 12가지 인생의 법칙 혼돈의 해독제 조던 피터슨 인문교양
8 룬의 아이들 - 블러디드 진민희 판타지
9 엄마의 말하기 연습 박재연 육아
10 네이티브 영어표현력 사전 이창수 영어회화
2018년 11월1주
1 골든아워 이국종 한국에세이
2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8 설민석,스토리박스 학습만화
3 엄마의 말하기 연습 박재연 육아
4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 백세희 에세이 2
5 마흔에게 - 기시미 이치로의 다시 살아갈 용기에 대하여 기시미 이치로 자기계발
6 돌이킬 수 없는 약속 야쿠마루 가쿠 추리소설
7 열두 발자국 정재승 인문교양
8 당신이 옳다 정혜신의 적정심리학 정혜신 인문교양
9 원피스 ONE PIECE 89 오다 에이지치로 만화
10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 냉담한 현실에서 어른살이를 위한 to do list 김수현 에세이
(자료출처 : 인터넷 문고 yes24)
 1 2 3 4 5 6 7 8 9 10   [1 / 34]
오늘본 강좌 리스트
라임모바일문화센터